연결 가능 링크

“아시아나 조종사, 사고직전 속도 높이려 시도”


데보라 허스먼 미국 연방교통안전위원회 위원장이 9일 기자회견에서 아시아나 사고와 관련 발언하고 있다.

데보라 허스먼 미국 연방교통안전위원회 위원장이 9일 기자회견에서 아시아나 사고와 관련 발언하고 있다.

지난 6일 사고 난 한국 아시아나 항공기는 공항 주변의 방파제에 먼저 부딛친 뒤 활주로에 미끄러졌다고 미국 연방교통안전위원회(NTSB)가 밝혔습니다.

데보라 허스먼 NTSB 위원장은 어제 (9일) 사고가 일어난 캘리포니아 주 샌프란시스코 시에서 기자회견을 가졌습니다.

허스먼 위원장은 조종사들이 사고 직전에 속도와 고도를 바꾸려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사고로 탑승객 330여명 가운데 중국 여학생 2명이 숨지고 180여명이 다쳤습니다.

비행기록에 따르면 사고기는 착륙 중 정상 속도보다 상당히 느리게 비행하고 있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