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유엔 '신종 마약 복용 갈수록 확산'


26일 '세계 마약퇴치의 날'을 맞이하여 열린 기념 행사에서 버마 경찰이 적발한 마약을 태우고 있다.

26일 '세계 마약퇴치의 날'을 맞이하여 열린 기념 행사에서 버마 경찰이 적발한 마약을 태우고 있다.

유엔 마약범죄사무소(UNODC)는 신종 합성마약이 전세계 공중보건에 큰 위협이 되고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유엔은 세계 마약퇴치의 날인 26일 보고서를 통해 젊은 세대의 마약 남용이 확산되고 있다며 이같이 지적했습니다.

보고서는 헤로인과 코카인 등 전통적인 마약 거래는 감소되고 있는 반면 신종 향정신성약물(NPS)과 같은 새로운 마약 거래가 활발해 지는 추세라고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이 같은 마약은 피해망상뿐만 아니라 심각한 뇌손상과 심장에 문제를 가져올 수 있다며 남용시 뇌졸중 등과 같은 질병을 유발할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유엔은 '조기 경보 시스템'을 출범시키고 세계 각국 정부들에게 신종 마약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제공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