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미국 대통령, 아프리카 순방 돌입


미국 오바마 대통령과 영부인 미셸 오바마 여사가 아프리카 순방을 위해 대통령 전용기 에어포스원에 오르고 있다.

미국 오바마 대통령과 영부인 미셸 오바마 여사가 아프리카 순방을 위해 대통령 전용기 에어포스원에 오르고 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오늘 (26일) 아프리카 순방을 시작합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앞으로 일주일간 통상과 투자, 식량 안보에 초점을 맞춘 순방길에 오릅니다.

첫번째 방문국인 세네갈에서는 마키 살 대통령과 만날 예정입니다. 이어 현지 법조계 지도자들을 만나 법치 문제를 논의할 예정입니다.

마이클 프로먼 미국 무역대표부 대표는 아프리카에서 에이즈와 부정부패가 감소하고 있으며 빈곤 퇴치도 시간문제라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프로먼 대표는 아프리카 내 이같은 진전이 아직 미미하다며, 미국은 이를 위해 노력하는 국가와 함께 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번 순방 중 남아프리카공화국과 탄자니아도 방문할 예정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