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지우마 호세프 브라질 대통령 “시위 폭력 용납 못해”


21일 대국민 연설을 하는 호세프 대통령의 모습이 나오는 티비를 지나치는 브라질 시민들

21일 대국민 연설을 하는 호세프 대통령의 모습이 나오는 티비를 지나치는 브라질 시민들

지우마 호세프 브라질 대통령이 21일 늦게 텔레비전 연설을 통해 시위를 자제해 달라고 국민들에게 요청했습니다. 현재 브라질에서는 부족한 공공서비스와 높은 세금 그리고 부패에 항의하는 대규모 시위가 일주일 째 계속되고 있습니다.

호세프 대통령은 평화 시위가 민주주의를 강화하지만 폭력 시위는 용납하지 않겠다고 강조했습니다.

호세프 대통령은 정부의 양보에도 불구하고 가열되는 시위 사태를 논의하기 위해 21일 비상각료회의를 열어습니다.

한편 21일에도 리우데자네이루와 상파울루 등 브라질 내 여러 도시에서 수백 명이 모여 시위를 벌였습니다.

지난 20일에는 리우데자네이루에서 30만 명을 포함해 12개 도시에서 최소한 1백만 명이 시위를 벌였고 경찰은 시위대를 해산하기 위해 최루가스를 사용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