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우주인, 우주서 지상으로 생중계 강의


중국의 여성 우주인 왕야핑(오른쪽)이 20일 우주정거장 톈궁1호에서 실시한 '우주강의'가 생중계되고 있다. 베이징에서 강의에 참가한 학생(왼쪽)이 화상으로 질문하고 있다.

중국의 여성 우주인 왕야핑(오른쪽)이 20일 우주정거장 톈궁1호에서 실시한 '우주강의'가 생중계되고 있다. 베이징에서 강의에 참가한 학생(왼쪽)이 화상으로 질문하고 있다.

우주정거장에 머물고 있는 중국의 여성 우주인이 오늘 (20일) 지상에 있는 학생들을 상대로 첫 ‘우주강의’를 진행했습니다.

중국의 두 번째 여성 우주인인 왕야핑은 지상 340km 높이에서 우주공간의 물리적 특성에 대해 설명했습니다.

왕야핑은 지난 주 다른 우주인 2 명과 함께 중국이 제작한 우주선인 선저우 10호를 타고 우주여행에 나섰습니다.

이들은 현재 실험용 우주정거장인 톈궁1호에 체류 중입니다.

왕야핑은 몇 가지 간단한 실험을 통해 중력이 없는 우주공간의 특징을 학생들에게 설명했습니다.

수 백 명의 초중고교생들이 지상에 마련된 스튜디오에서 왕야핑에게 직접 질문을 하는 순서도 마련됐습니다.

중국 관영 언론들은 전국 교사와 학생 6천만여 명이 오늘 생중계된 우주강의를 시청한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