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브라질, 교통요금 인상 항의 시위 격화


18일 브라질 상 파울로 거리의 시위 현장.

18일 브라질 상 파울로 거리의 시위 현장.

브라질 정부가 2013년 국제축구연맹(FIFA) 컨페더레이션스컵 대회가 열리는 도시에 군 병력을 배치하기로 했습니다.

현지 당국은 19일 최근 들어 벌어진 대중교통요금 인상에 항의하는 시위가 전국으로 확산하면서 컨페더레이션스컵 대회 운영에 차질이 빚어질 것을 우려해 이 같이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군 병력은 대회가 열리는 6개 도시 가운데 5개 지역에 파견될 예정입니다.

브라질의 이번 시위는 당국의 시내버스 요금 인상 방침이 발표된 뒤인 지난 17일 전국 20여 개 도시에서 25만 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시작됐습니다.

이번 시위는 대중교통 요금 인상에 대한 항의로 시작됐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정부와 정치권에 대한 불만으로 확산되고 있습니다.

지우마 호세프 브라질 대통령은 앞서 18일 시위대의 불만 사항들을 검토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