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류길재 한국 통일장관 “기존 남북 간 합의 존중”


한국의 류길재 통일부 장관이 14일 오후 한국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63시티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6·15 공동선언 13주년 기념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한국의 류길재 통일부 장관이 14일 오후 한국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63시티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6·15 공동선언 13주년 기념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한국의 류길재 통일부 장관은 14일 오후 김대중 평화센터 주최로 열린 6•15 정상회담 13주년 기념행사에 나와 축사를 통해 "새 정부는 6•15 선언을 포함해 7•4 공동성명, 남북기본합의서, 10•4 선언 등 남북 간의 합의를 존중한다"라고 밝혔습니다.

류 장관은"그러나 이런 합의를 지속시키기 위해서는 반드시 남북 간에 신뢰가 있어야 가능한 일"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는 이어 남북당국회담이 최근 무산된 것과 관련해 "새로운 남북관계로 가기 위한 진통"이라면서 "이번에 보여준 북한의 모습은 많은 국민을 실망시켰다. 남북 간에 초보적 신뢰조차 없다는 것을 다시 한번 확신시켰다"라고 지적했습니다. 류 장관은 그러면서 "더디더라도, 작은 데서부터, 한 걸음씩 신뢰를 쌓아나가지 않으면 안 된다는 우리의 신념 역시 다시 한번 확인시켜 줬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또 "북한이 신뢰의 새로운 남북관계를 위해 진정성 있는 태도로 성의있는 모습을 보여주기를 기대한다"라고 촉구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