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터키 경찰, 반정부 시위대 강제 해산 나서


11일 터키 이스탄불 탁심광장에 출동한 경찰 주변에서 시위대가 던진 화염병으로 불이 붙었다.

11일 터키 이스탄불 탁심광장에 출동한 경찰 주변에서 시위대가 던진 화염병으로 불이 붙었다.

터키에서 반정부 시위가 15일째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경찰 수백명이 오늘 (11일) 이스탄불 탁심광장에 진입했습니다.

경찰은 최루탄을 쏘면서 시위대를 진압하고 탁심광장 주변 건물에 걸린 현수막을 제거했습니다.

앞서 현지 경찰은 어제 반정부 시위대를 향해 최루탄과 물대포를 쐈고, 시위자들은 돌과 화염병을 던지며 대응했습니다.

한편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총리는 반정부 시위대와 내일 만나기로 합의했습니다.

지난달 31일 반정부 시위가 시작된 뒤로 모두 3명이 숨지고 수천명이 다치거나 체포당했습니다.

시위자들은 에르도안 총리가 세속국가에 이슬람 법률을 강요하고 있다고 비난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