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주재 중국대사 "북-중 관계 새로운 단계 들어서"


지난달 22일 평양 공항에서 방중 길에 오르는 김정은 특사 최룡해(왼쪽 두번째)를 배웅하는 류홍차이 북한주재 중국대사(오른쪽 두번째).

지난달 22일 평양 공항에서 방중 길에 오르는 김정은 특사 최룡해(왼쪽 두번째)를 배웅하는 류홍차이 북한주재 중국대사(오른쪽 두번째).

류홍차이 북한주재 중국대사는 현 시기 북-중 관계가 새로운 역사적 단계에 들어섰다며, 두 나라 관계가 호혜 공영의 원칙에 따라 두 나라 인민들에게 복리를 가져다 줘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류홍차이 대사는 어제 (4일)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첫 중국 방문 30주년을 맞아 북한 노동당이 평양에서 개최한 연회에서 이같이 말한 것으로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류 대사의 발언은 지난 달 왕자루이 중국 공산당 대외연락부장이 한국 국회의원들을 만나 북-중 관계를 ‘일반적 국가관계’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나온 것이어서 주목됩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