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아프간 자살폭탄 공격, 어린이 등 10여명 사망


아프가니스탄 팍티아 주에서 미군을 노린 자살폭탄 테러가 발생한 가운데, 경찰이 현장을 조사 중이다.

아프가니스탄 동부에서 미군 차량을 겨냥한 자살 폭탄 공격으로 적어도 13명 숨졌습니다.

사상자 중 적어도 10명이 어린이들이었고, 아프간 경찰관 1명과 연합군 2명도 숨졌습니다.

현지 당국자들은 범인이 오토바이를 타고 파키스탄과의 국경지역인 팍티아 주 삼카니 지역에서 공격을 가했다고 밝혔습니다.

미군이 이끄는 북대서양조약기구 NATO군은 성명을 통해 연합군 2명이 숨졌다고 발표했지만, 이들의 국적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