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신임 한국 6자수석 "북한 마음 바꿔야 회담 가능"


한국의 새 6자회담 수석대표인 조태용 신임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자료사진)

한국의 새 6자회담 수석대표인 조태용 신임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자료사진)

한국의 새 6자회담 수석대표인 조태용 신임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북한이 마음을 바꿔야 비핵화 회담이 열릴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조 본부장은 오늘 (3일) 기자들과 만나 핵 개발은 전략적으로 북한 이익에 도움이 안 된다고 확신하지만 이를 북한에 납득시키는 게 가장 근본적인 일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조 본부장은 북한이 핵 보유를 헌법 조항에 넣었고 북한 지도자가 바뀐 뒤 비핵화 측면에서 부정적인 일들이 많아졌다며, 과거에는 6자가 모두 비핵화를 회담 목표로 말했는데 지금은 상황이 바뀌었다고 지적했습니다.

조 본부장은 따라서 회담이 언제 열리는 지가 중심이 돼선 안되고 비핵화에 도움이 되는 회담인 지 여부가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