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군, 6.25 격전지 '개미고개' 유해발굴 착수


지난해 1월 한국 설악삭에서 유해 발굴 작업 중인 한국 국방부 유해발굴 감식단과 육군 지원 병력.

지난해 1월 한국 설악삭에서 유해 발굴 작업 중인 한국 국방부 유해발굴 감식단과 육군 지원 병력.

한국 육군 제 32보병사단은 다음 달 (6월) 3일, 세종시 전동면 청남리 운주산 인근 개미고개에서 6.25 한국전쟁 전사자 유해 발굴 개토식을 연다고 오늘 (31일) 밝혔습니다.

32사단은 한국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과 함께 장병 100 명을 투입해 다음 달 3일부터 28일까지 전사자 유해 발굴에 나설 계획입니다gksrn.

발굴 지역은 개미고개 주변 225무명고지와 115무명고지, 110무명고지 일대 전의지구 전투지역입니다.

이 곳은 한국전쟁이 한창이던 1950년 7월 8일부터 11일간 미군 24사단과 한국 군이 북한 군 3사단과 4사단에 맞서 치열하게 전투를 벌였던 곳으로, 미군과 한국 군 병사 500여 명이 전사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