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외교부 '북한 특사에 비핵화 입장 명확히 전달'

  • 윤국한

훙레이 중국 외교부 대변인 (자료사진)

훙레이 중국 외교부 대변인 (자료사진)

중국은 지난 주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의 특사로 베이징을 방문한 최룡해 인민군 총정치국장에게 한반도 비핵화 등 중국의 입장을 명확히 전달했다고 밝혔습니다.

중국 외교부의 훙레이 대변인은 오늘 (27일) 정례브리핑에서, 시진핑 국가주석과 최 특사간 면담에 대한 북한의 보도 내용이 중국에서 알려진 것과 차이가 있지 않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대답했습니다.

훙레이 대변인은 “중국이 북한에 전달한 입장은 정세가 어떻게 변하든 관련 당사국들은 모두 한반도의 비핵화 목표를 견지해야 하고,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굳건히 유지하며, 대화와 협상을 통해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훙 대변인은 이어 “북한 측은 각 당사자와 공동 노력하며, 6자회담 등 다양한 형식의 대화와 협상을 통해 관련 문제를 적절히 처리하고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유지하겠다는 입장을 보였다”고 설명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