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위컴 전 주한미군사령관 "북한, 광주사태 이용 증거 없어"


존 위컴 전 주한미군사령관 (자료사진)

존 위컴 전 주한미군사령관 (자료사진)

존 위컴 전 주한미군사령관은 북한이 한국에서 1980년 발생한 시민봉기 당시의 소요 사태를 이용하려 시도했을 수도 있다며, 하지만 자신은 그런 증거를 보지는 못했다고 말했습니다.

위컴 전 사령관은 최근 한국에서 광주민주화운동에 북한 군이 개입했다는 주장이 나와 논란이 되고 있는 것과 관련한 `VOA'의 질문에 그 같이 대답했습니다.

위컴 전 사령관은 당시 자신과 윌리엄 글라이스틴 주한 미국대사는 소요 사태의 원인에 대해 제한된 정보만을 갖고 있었다고 회고하면서, 하지만 두 사람은 소요 사태가 독재자 박정희 대통령의 암살에 뒤이은 혼란의 와중에 전두환 장군이 일으킨 군사쿠데타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결론을 내렸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