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반기문 총장, 러시아서 시리아 사태 논의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자료사진)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 (자료사진)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시리아 유혈 사태 해결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러시아를 방문 중입니다.

반 총장은 오늘(17일) 흑해 연안 도시인 소치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회담을 가질 예정입니다.

나흘 일정으로 러시아를 방문 중인 반 총장은 이미 세르게이 라브로프 외무장관과 회동했습니다.

러시아는 다음 달로 예정된 시리아 관련 국제회의에 시리아 우방국인 이란과 중동의 사우디 아라비아를 포함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러시아 정부는 또 미국 정부가 이번 회담의 참가국 수를 제한하려 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한편 미국의 뉴욕타임즈 신문은 러시아가 시리아에 고성능 대함순항미사일을 제공했다고 보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