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핵동력 항모 니미츠호 부산항 입항


미국의 핵 추진 항공모함인 '니미츠호'(9만7천t급)가 11일 오전 부산 해군기지에 입항하고 있다. 니미츠호(CVN 68)는 길이 332m, 너비 76m인 축구장 3배 넓이의 비행갑판을 갖추고 있다. 높이는 23층 건물과 맞먹는다. 최고 속력이 30노트(시속 56km)인 이 항모는 슈퍼 호넷 전투기(F/A-18E/F)와 조기 경보기(호크아이 2000), 전자 전투기(EA-6B), 공격용 헬기 등 항공기 80여 대를 탑재하고 있다.

미국의 핵 추진 항공모함인 '니미츠호'(9만7천t급)가 11일 오전 부산 해군기지에 입항하고 있다. 니미츠호(CVN 68)는 길이 332m, 너비 76m인 축구장 3배 넓이의 비행갑판을 갖추고 있다. 높이는 23층 건물과 맞먹는다. 최고 속력이 30노트(시속 56km)인 이 항모는 슈퍼 호넷 전투기(F/A-18E/F)와 조기 경보기(호크아이 2000), 전자 전투기(EA-6B), 공격용 헬기 등 항공기 80여 대를 탑재하고 있다.

핵동력 항공모함 니미츠호가 이끄는 미 해군 전투전단이 미한 연합훈련에 참가하기 위해 한국에 도착했습니다.

부산항에 들어온 니미츠호는 3일 동안 머물며 남해와 동해 일대에서 실시되는 합동훈련에 참가합니다.

미 해군은 지난주 미 7함대 작전구역으로 들어온 니미츠 항모전투전단에 미사일 구축함과 미사일 순양함이 포함돼 있다고 밝혔습니다.

미 해군은 공개된 기사를 통해 니미츠 항모전투전단이 인도-아시아-태평양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증진하고 해양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이 지역 동맹국들과 훈련을 실시하고 지역 항구들을 방문한다고 발표했습니다.

한편 북한은 이 훈련을 남한의 북침연습이라고 규정하고 영해를 침범하면 복수하겠다고 으레 위협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