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국방부 보고서 '중국군, 해킹 공격 배후'


베이징 주재 미국 대사관에 걸린 미국과 중국 국기. (자료사진)

베이징 주재 미국 대사관에 걸린 미국과 중국 국기. (자료사진)

중국은 자국이 인터넷 해킹을 통해 미국의 외교 정책과 군사 정보를 훔치고 있다는 미 국방부의 보고서에 반발했습니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7일) “미 국방부의 그같은 주장은 근거가 없으며 무책임하고 미국과 중국 간 신뢰 형성과 협력에 불리하게 작용한다”고 말했습니다.

미 국방부는 어제(6일) 보고서를 통해 미국 정부를 겨냥한 사이버 공격의 진원지로 중국 정부와 중국군을 지목했습니다.

미 국방부가 연례 보고서에서 중국의 사이버 공격을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해킹이란 다른 사람의 컴퓨터에 무단 침입해 관련 정보를 훔치거나 교란하는 행위를 말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