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대통령, 멕시코 등 중남미 순방


지난해 11월 워싱턴 백악관에서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오른쪽)이 엔리케 페냐 니에토 멕시코 대통령과 회담하고 있다.

지난해 11월 워싱턴 백악관에서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오른쪽)이 엔리케 페냐 니에토 멕시코 대통령과 회담하고 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오늘(2일) 멕시코를 방문합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3일간 중남미 국가들을 순방하며 양국간 무역 관계를 강화하고, 미국의 이민 정책을 설명하며 안보와 마약 문제 등을 논의할 계획입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엔리케 페냐 니에토 신임 멕시코 대통령을 만나 무역 증진 방안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백악관은 멕시코와의 안보 관계 중에서도 특히 국제적인 마약 밀매 퇴치를 위한 공동 노력이 중요하다고 밝혔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지난 몇 년간 미국과 멕시코의 협력이 강화됐지만, 더욱 큰 진전을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