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티베트 20세 여성, 또 분신자살


지난 12월 유엔 본부 앞에서 티베트 상황에 대한 관심을 촉구하는 시위가 열렸다. (자료사진)

지난 12월 유엔 본부 앞에서 티베트 상황에 대한 관심을 촉구하는 시위가 열렸다. (자료사진)

중국 서부 쓰촨성에서 16일 티베트 여성 한명이 중국의 억압통치에 항의하며 분신자살했습니다.

목격자들은 이 여성이 스스로 몸에 불을 지른뒤 그자리에서 숨졌다고 전했습니다.

줏소 (Jugtso)라는 이름의 이 여성은 올해 20살로, 세명의 자녀를 두고 있습니다.

그녀의 사체는 인근 수도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수백명의 지역 주민들이 장례를 위해 여성의 집 주변에 모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앞서 지난 달에도 네 아이의 엄마가 분신해 숨진 바 있습니다.

중국 당국은 분신을 테러 행위로 간주하고 있습니다.

지난 2009년 2월 이래 100명 이상의 티베트인이 분신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