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일본 "북한, 핵 포기하면 대화"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 (자료사진)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 (자료사진)

일본 정부는 북한이 핵을 포기하면 대화할 용의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은 15일 기자회견에서 “북한이 비핵화를 위해 움직이기 시작한다면 일본도 대화의 문을 닫을 일은 없다”고 말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북한의 ‘무수단 미사일’ 발사 움직임과 관련해 “최근 2, 3일 상황과 달라진 것은 없다”면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만반의 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오노데라 이쓰노리 일본 방위상은 “15일이 북한 김일성주석 생일이기 때문에 계속 경계, 감시 태세를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일본 정부는 자위대에 북한 미사일 요격태세를 갖추라고 명령한했으며 동해에는 해상 배치형 요격미사일 SM3를 탑재한 해상자위대 이지스함을 투입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