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남한 대화제의는 교활한 술책"


12일 경기도 파주 남북출입사무소 모습

12일 경기도 파주 남북출입사무소 모습

북한이 한국의 대화제의를 ‘교활한 술책’이라고 비난하며 사실상 거부의사를 나타냈습니다.

북한의 대남기구인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 대변인은 14일 한국 정부의 대화 제의에 대해 개성공단을 위기에 빠뜨린 범죄와 대결적 정체를 숨기기 위한 교활한 술책이라고 비난했습니다.

조평통 대변인은 조선중앙통신사 기자의 질문에 이같이 대답하고 북침 핵전쟁 연습과 동족대결 모략책동에 대해 사죄 없이 대화를 운운하는 것은 철면피한 행위이며, 한국 측이 내용도 없는 대화 제의를 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대변인은 앞으로 남북대화의 성사여부가 한국 정부의 태도에 달려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한국은 유감의 뜻을 밝혔습니다. 청와대 주철기 외교안보수석은 14일 북한이 한국 정부의 대화제의를 거부한 것은 참으로 유감이라며 이는 박근혜 대통령의 뜻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박근혜 한국 대통령은 지난 11일 국회 외교통일위·국방위 소속 새누리당 의원들과의 만찬에서 북한과 대화할 것이라고 말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