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박근혜 대통령 "북한 위협 철저 대비…외국 기업들 안심을"


11일 청와대에서 열린 외국인 투자기업 오찬 간담회에서 참석자들과 악수하고 있는 박근혜 대통령.

11일 청와대에서 열린 외국인 투자기업 오찬 간담회에서 참석자들과 악수하고 있는 박근혜 대통령.

박근혜 한국 대통령은 북한의 도발 위협에 강력한 군사적 억지력을 바탕으로 철저하게 대비하고 있다며, 외국 기업들이 안심하고 투자하고 기업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오늘(11일) 미국과 일본 등 주요 국가들의 주한상공회의소 인사들과 외국인 투자기업 관계자들을 청와대로 초청해 오찬 간담회를 가진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참석자들에게, 북한의 위협이 걱정되겠지만 한국은 지난 60년 동안 북한의 도발과 위협 속에서도 눈부신 경제성장과 민주주의를 이룩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또 과거에도 북한은 체제유지를 위해 수 차례에 걸쳐 모든 것을 쏟아부어 왔다고 지적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이와 함께 한국은 최근 북한의 위협에 대해 미국과 중국을 비롯한 국제사회와 긴밀히 공조하며 대비하고 있고, 한국 국민들도 북한의 의도를 파악해 차분하게 대응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