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태평양 사령관 "북한 미사일, 미국·동맹국 위협시 요격"

  • 유미정

9일 미국 상원 군사위 청문회에서 발언하는 새뮤얼 라클리어 미군 태평양사령관.

9일 미국 상원 군사위 청문회에서 발언하는 새뮤얼 라클리어 미군 태평양사령관.

북한의 미사일이 미국 본토와 동맹국들을 위협할 경우 요격을 권고할 것이라고 새뮤얼 라클리어 미군 태평양사령관이 말했습니다. 미 상원 군사위원회 청문회를 유미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새뮤얼 라클리어 사령관은 9일 열린 상원 군사위 청문회에서 동해안으로 이동한 것으로 알려진 북한의 무수단 미사일이 미국과 동맹국을 향해 발사될 경우 이를 요격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라클리어 사령관] “if the missile was in the defense of the homeland…”

북한의 미사일이 미국 본토를 향하거나, 동맹국 방어를 위해 필요할 경우 요격을 권고할 것이라는 것입니다.

라클리어 사령관은 미국은 북한의 미사일을 요격할 능력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라클리어 사령관] “We have the credible ability to defend homeland…”

미국은 하와이와 괌, 미 본토, 그리고 전진배치된 미군과 동맹국들을 방어할 믿을만한 능력을 갖추고 있다는 겁니다.

하지만 라클리어 사령관은 북한의 미사일이 미국과 동맹국을 겨냥하지 않는 경우 요격 지시를 권고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북한은 최근 사거리 3천~4천km로 알려진 무수단급 미사일을 동해로 이동했으며, 조만간 발사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관측되고 있습니다.

이날 청문회에서 의원들은 미국의 대륙간탄도미사일 성능시험 연기 결정에 대해, 북한이 이를 미국의 굴복 (back off)으로 받아들이지 여부를 물었습니다.

미국은 한반도 긴장이 고조된 상황에서 북한의 오판이나 도발의 빌미를 제공할 수 있는 조치를 피한다는 이유로, 9일 캘리포니아 주 반덴버그 공군기지에서 실시할 예정이었던 ‘미니트맨3’의 시험발사를 다음 달로 연기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라클리어 사령관은 미국은 힘과 결의를 보여 줄 수 있는 다른 많은 수단이 있다고 답변했습니다.

[녹취:라클리어 사령관] “I would just say that we have many many tools…”

한반도의 상황이 통제불능 (spiral out of control) 상태에 이르지 않도록 미국은 미국인들과 한반도를 방어할 수 있는 수단들을 원하는 때 의지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는 설명입니다.

한편 라클리어 사령관은 북한의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에 대해, 선군정치 '각본(playbook)'을 따르고 있다는 점에서 아버지 김정일 국방위원장과 유사하지만 더욱 예측불가능하며, 도발의 주기에서 벗어날 출구를 갖고 있지 않다는 점에서 다른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