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기업은행, 개성공단 입주기업에 1억 달러 지원


개성공단 잠정중단을 선언한 가운데, 8일 물건을 가득 싣고 돌아온 한국측 개성공단 근로자.

개성공단 잠정중단을 선언한 가운데, 8일 물건을 가득 싣고 돌아온 한국측 개성공단 근로자.

한국의 IBK 기업은행이 북한의 통행 제한으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개성공단 입주 기업에 긴급 경영안정자금 약 1억 달러를 지원한다고 밝혔습니다.

자금 지원을 받으려는 업체는 전국 기업은행 영업점에 신청하면 됩니다.

한 개 업체에 지원하는 한도는 약 43만6천 달러지만 본부의 승인을 거치면 추가 지원을 받을 수 있습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개성공단 문제가 정상화 될 때까지 기한을 정하지 않고 자금을 지원하기로 했다며, 필요하다면 지원 규모를 늘리는 방안도 고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박병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