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버마, '이슬람 사원 화재' 조사위 구성


2일 버마 랑군시에서 이슬람교 사원 화재로 사망한 어린이들의 관을 들고 추모하고 있는 이슬람교도들.

2일 버마 랑군시에서 이슬람교 사원 화재로 사망한 어린이들의 관을 들고 추모하고 있는 이슬람교도들.

버마 정부는 랑군의 이슬람교 사원에서 일어난 화재를 조사하기 위해 위원회를 만들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이슬람교 사원에서 어제 (2일) 불이나 그 안에 있던 어린이 13명이 숨졌습니다.

버마 경찰은 건물 내 변압기가 과열돼 화재가 일어났다고 밝혔지만, 현지 이슬람교도들은 고의적인 공격일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고 있습니다.

이번 사건은 버마 전역에서 불교도와 소수 종파인 이슬람교도 간 폭력사태가 끊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일어났습니다.

관영 ‘버마의 새로운 빛’ 신문 보도에 따르면 조사위원회는 7명으로 구성될 예정입니다.

지난 달 중부 메이크틸라 주에서 일어난 종파분쟁으로 이슬람 사원 여러채와 이슬람교도가 소유하는 상점이 파손됐습니다.

이 같은 폭력사태가 전국으로 번져 현재까지 40명이 넘게 숨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