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4강 대사 내정…신뢰 외교 시동


지난달 13일 국회 외교통상위에 출석해 북한 핵실험에 대한 현안보고를 하고 있는 안호영 한국 외교통상부 1차관. (자료사진)

박근혜 한국 대통령은 어제 (31일) 주미대사에 정통 외교관료 출신인 안호영 전 외교부 1차관을 내정했습니다.

주중국 대사에는 검사 출신인 권영세 전 새누리당 의원, 주일 대사에는 이병기 새누리당 여의도 연구소 고문을 각각 내정했습니다.

위성락 주 러시아 대사와 김숙 주 유엔대표부 대사는 유임됐습니다.

박 대통령은 한반도 주변 4강 대사와 주 유엔대표부 대사 임명을 계기로 북한의 3차 핵실험 이후 지속되고 있는 안보 위기 속에서 4강 외교를 본격화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VOA 뉴스 김환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