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김정일 처조카 한국 망명 외교문서 공개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처조카로 남한에 귀순했다가 1997년 피살된 이한영씨 12주기 추모예배. 2009년 2월 자료사진.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처조카로 남한에 귀순했다가 1997년 피살된 이한영씨 12주기 추모예배. 2009년 2월 자료사진.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처조카인 이한영 씨의 한국으로의 망명 과정이 담긴 외교문서가 30년 만에 공개됐습니다.

한국의 외교부가 공개한 외교문서에 따르면 이 씨는 지난 1982년 9월28일 오전 10시쯤 스위스 제네바 주재 한국대사관에 전화를 걸어 망명을 요청했습니다.

이에 제네바 주재 한국대사관은 이 씨의 망명 사실을 긴급 전문으로 서울에 보고했고, 한국 정부는 이 씨가 망명을 요청한 지 나흘 만에 6개 나라를 거쳐 입국시켰습니다.

‘몽블랑 보고’라고 이름 붙인 전문에는 이씨가 김영철이라는 가명을 썼다는 사실과 함께 이 씨와의 접촉 경위, 망명 의사 확인 내용 등이 담겼습니다.

이 씨는 1982년 서울에 들어왔지만 1997년 2월 경기도의 한 아파트에서 북한 공작원에게 피격돼 숨졌습니다.

VOA 뉴스 김은지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