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대통령 "인프라 재건 예산 촉구"


29일 플로리다의 마이애미 항구에서 인ㅍ라 구축 계획을 피력하는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

29일 플로리다의 마이애미 항구에서 인ㅍ라 구축 계획을 피력하는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

미국의 바락 오바마 대통령이 국내 인프라를 개선하기 위한 예산 마련에 의회가 힘 써줄 것을 것을 촉구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29일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항구에서 행한 연설에서 미국 내 항구와 철도, 다리 등 사회,경제 기반은 세계 무대에서 요구하는 수준에 이르지 못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더 나은 항구와 다리를 건설하는 일이 당파적 논쟁이 되서는 안 된다고 지적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또 정부와 기업이 힘을 합쳐 미국의 인프라 재건설을 위한 일에 동참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그 동안 오바마 대통령은 2기 행정부의 주요 과제로 도로, 교량, 학교 등의 인프라 구축 프로젝트를 통한 경기부양과 일자리 창출을 강조해 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