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키프로스 '유로존 탈퇴 계획 없어'


29일 수도 니코시아에서 열린 공무원 회의에서 니코스 아나스티아데스 키프로스 대통령이 연설중이다.

29일 수도 니코시아에서 열린 공무원 회의에서 니코스 아나스티아데스 키프로스 대통령이 연설중이다.

니코스 아나스티아데스 키프로스 대통령이 오늘 (29일) 유로존 탈퇴 가능성을 일축했습니다.

아나스티아데스 대통령은 수도 니코시아에서 공무원회의를 갖고, 유로화를 사용하는 17개 나라 모임, 유로존을 떠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그는 경제를 살리기 위해 국민 모두가 희생을 해야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키프로스 내 모든 은행은 어제 13일 만에 업무를 재개해, 현지시간으로 정오부터 6시간 동안 열렸습니다.

키프로스 정부는 국제채권단과 구제금융 방안을 논의하는 동안 모든 은행들에게 업무중단 명령을 내렸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