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광역두만강개발계획, 장관급 격상 추진'


지난해 9월 중국 지린성 훈춘 시의 취안허 세관을 통과한 차량들이 두만강 위에 놓인 다리를 건너고 있다. (자료사진)
정부 간 협의체인 광역두만강개발계획, GTI가 장관급으로 격상될 전망입니다.

한국의 기획재정부는 지난 22일 GTI 국제 무역박람회 준비를 위한 세미나에서 이 같은 내용을 논의했다고 오늘 (26일) 밝혔습니다.

유엔 산하 유엔개발계획(UNDP)의 지역협력 프로그램의 하나인 GTI는 동북아 경제개발을 위해 한국과 중국 러시아 몽골 등 4개국이 참여하는 지역협력 협의체입니다.

기획재정부는 차관급인 GTI를 장관급으로 격상하고 일본의 참여를 유도해 GTI를 국제기구로 발전시킬 계획입니다.

VOA 뉴스 김은지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