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유대인 정착촌 건설, 비생산적"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21일 예루살렘 컨벤션센터에서 강연하고 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21일 예루살렘 컨벤션센터에서 강연하고 있다.

중동을 순방중인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이스라엘 국민들을 향해 “여러분은 절대 혼자가 아니다”라고 강조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21일 예루살렘에서 대학생 등 이스라엘 청중들을 향해 이스라엘 국민들의 자유를 갈망하는 지난한 역사적인 순간들과 미국과 이스라엘이 공유하는 가치들에 대해 설명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또 이스라엘의 미래를 걱정하는 친구를 자처하며 “만일 여러분들이 팔레스타인의 독립적인 국가 건립에 동의하더라도 이스라엘은 유대 민주주의적인 나라를 유지해 나갈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또 이스라엘 지도자들을 향해 “팔레스타인 거주지에 유대인 정착촌을 추진하는 것은 비생산적인 일임을 알아야 한다”며 “이스라엘이 진정 팔레스타인과 평화적 동반자가 되길 희망한다”고 언급했습니다.

앞서 오바마 대통령은 같은 날 마무드 압바스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과 회담을 갖고 만일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이 대화에 나설 의지가 있다면 평화 협상이 이뤄지는 것은 시간 문제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