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터뷰] 한국 자주국방네트워크 신인균 대표 "미 B-52 투입 이례적, 대북 보복타격 경고"


19일 평택 하늘을 비행하고 있는 미 공군의 주력 폭격기인 B-52 전략폭격기.

19일 평택 하늘을 비행하고 있는 미 공군의 주력 폭격기인 B-52 전략폭격기.

최근 미국의 B-52 전략폭격기와 핵잠수함 등이 미-한 연합훈련에 참가했습니다. 미국은 이례적으로 이들의 훈련 참가사실을 공개했는데요. 계속되는 북한의 위협에 대응해 한국에 대한 핵 억지력을 보여주고 또 북한을 압박하기 위한 차원이었다는 풀이가 많습니다. 한국의 신인균 자주국방네트워크 대표를 전화로 연결해 자세한 내용 들어보겠습니다.

문) 미국의 B-52 전략폭격기와 핵잠수함 ‘샤이엔’이 이번 미-한 연합 훈련에 참가했죠. 어떻게 참가하게 됐는지 그 배경이 궁금한데요?

문) 그렇다면 도대체 B-52와 핵잠수함 ‘샤이엔’은 어느 정도의 위력을 갖추고 있나요?

문) 이번에 미국이 이례적으로 B-52 폭격기와 핵잠수함이 훈련에 참가하는 사실을 공개했는데 어떤 의도가 있다고 보십니까?

문) 이들 무기의 출현이 북한에 어떤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하시나요?

문) 북한이 이에 대해 ‘핵 공격’으로 맞서겠다고 위협했는데 이를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까요?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