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지난 달 대북 원유 수출 없어'


북한의 3차 핵실험 다음날인 지난 달 13일, 중국 단둥의 북-중 접경 지역을 방문한 중국인 관광객들. (자료사진)

북한의 3차 핵실험 다음날인 지난 달 13일, 중국 단둥의 북-중 접경 지역을 방문한 중국인 관광객들. (자료사진)

지난 달 북한에 대한 중국의 원유 수출이 전혀 없었던 것으로 나타났다고 영국의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오늘 (21일) 중국 세관통계를 인용해 이같이 전하면서, 2011년 2월과 2012년 2월에도 중국의 대북 원유 수출이 전혀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이 통신은 이번 상황이 북한의 3차 핵실험에 대한 중국의 독자적인 제재 조치에 따른 것인지 여부는 분명치 않다고 보도했습니다.

중국 상무부 관리들은 2월 중 대북 원유 수출이 없었던 데 대해 모르고 있거나, 언급을 거부했다고 통신은 전했습니다.

통신은 중국 세관 자료를 인용해, 중국이 매달 3만~5만t의 원유를 북한에 수출해 왔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