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이스라엘 도착, 중동 순방 시작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가운데) 20일 중동순방의 첫 방문국인 이스라엘에 도착한 가운데,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오른쪽)의 환영을 받고 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가운데) 20일 중동순방의 첫 방문국인 이스라엘에 도착한 가운데,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오른쪽)의 환영을 받고 있다.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집권 2기 첫번째 해외 순방국인 이스라엘 텔아비브에 오늘 (20일) 도착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벤구리온 국제공항에 도착해 재선 뒤 첫 해외 방문지로 이스라엘을 선택한 것은 두 나라간 깨뜨릴 수 없는 유대관계를 재확인하기 위해서라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또 이스라엘 국민들과 직접 대화하고 싶다고 말하며, 역내 국가들의 ‘성지에 평화’가 있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먼저 이스라엘을 방문하고 그 뒤 요르단 강 서안과 요르단을 방문할 계획입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스라엘의 미사일 방어 체계를 살펴보고, 베냐민 네타냐후 총리와 만나 양국 우호 관계를 확인할 예정입니다.

내일은 팔레스타인 자치정부의 마흐무드 압바스 수반과 살람 파야드 총리를 만나고, 이어23일 요르단을 방문해 압둘라 국왕을 만날 계획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