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캐나다 NGO, 북한에 식량·옷감 등 전달

  • 이성은

캐나다 구호단체 '퍼스트스텝스'가 지난 2일부터 7일까지 북한 탁아소와 유치원, 고아원 등에 구호품을 전달했다. 퍼스트스텝스 웹사이트 게재 사진.
캐나다 밴쿠버에 본부를 둔 구호단체 ‘퍼스트 스텝스’가 최근 북한에 식량과 옷감 등을 지원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에 전달된 구호품은 국거리와 통조림, 말린 사과, 야채씨부터 옷감, 직접 짠 목도리 등 다양합니다.

구호품은 탁아소와 유치원, 고아원의 어린이들을 위한 겁니다.

이 단체는 지난 2일부터 7일까지 평안남도 덕천과 강원도 원산 등을 방문했다며, 앞서 지원한 컨테이너 2개 분량의 구호품 도착과 분배 상황을 확인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단체 관계자는 덕천의 경우 지난 해 수해로 콩 농사가 피해를 입으면서 탁아소와 유치원 어린이들의 두유 급식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현재 이 지역 탁아소에는 1만6천200여 명, 유치원에는 6천700여 명의 어린이들이 생활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이성은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