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외교부 '북한 정전협정 백지화 반대'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 (자료사진)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 (자료사진)

중국 정부가 북한의 ‘정전협정 백지화’ 위협에 반대한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중국 외교부 화춘잉 대변인은 6일 “정전협정은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에 중요한 역할을 해왔다”고 말했습니다.

화춘잉 대변인은 이날 북한의 정전협정 백지화 위협을 어떻게 보느냐는 질물에 대해 “현재 한반도 정세가 복잡하고 민감한 만큼 당사국들이 냉정과 절제를 유지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 화 대변인은 정세 긴장을 더욱 고조시키는 ‘어떠한 행동’도 취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아울러 화 대변인은 “장기적으로 볼 때 정전체제를 평화체제로 대체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안보리의 대북 조치와 관련해 화 대변인은 “북한 핵실험에 대한 필요하고 적절한 대응을 지지한다”며 “안보리의 대응은 반도의 비핵화와 평화 안정에 도움이 되야한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