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미-한 연합훈련 '독수리' 비난


미-한 연합훈련의 일환으로 한국 파주에서 훈련 중인 미 육군. (자료사진)

미-한 연합훈련의 일환으로 한국 파주에서 훈련 중인 미 육군. (자료사진)

북한이 미국과 한국의 합동 군사훈련을 비난했습니다.

북한의 공산당 기관지인 노동신문은 2일자에서, 1일 시작된 ‘독수리’ 미-한 연합훈련을 비난하며, 추가 핵실험을 시사했습니다.

노동신문은 "도발 소동에 대처하며 제2차, 제3차 대응조치를 연속 취해나갈 우리의 강경입장과 의제에는 변화가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신문은 이번 훈련은 "핵선제타격을 노린 것"이라며, "민족의 운명을 튼튼히 지키기 위해 핵억제력을 포함한 군력을 강화해 나가는 것은 우리의 응당한 권리"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