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통일부 재단, 탈북자 생활정보 앱 개발


한국 서울에서 전시된 스마트폰을 만져보는 소비자들. (자료사진)

한국 서울에서 전시된 스마트폰을 만져보는 소비자들. (자료사진)

탈북자들에게 유용한 생활정보를 제공하는 손전화용 프로그램이 나왔습니다.

북한이탈주민 지원재단은 오늘(19일) 한국에 정착한 탈북자들에게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는 손전화용 프로그램을 개발했다며, 무선 인터넷을 이용해 손전화에서 사용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동포사랑’이라는 이름의 이 프로그램은 의료와 취업, 교육, 주택, 전문상담사 등 총 7개 분야로 구성됐으며, 분야별 지원제도와 상담사례도 제공됩니다.

특히 의료와 건강 분야에서는 의료지원 단체와 병원 정보를 찾아볼 수 있으며 취업 분야에서는 실시간으로 일자리 공고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VOA 뉴스 한상미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