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탈북단체, 대북전단 20만장 날려보내


한국의 탈북자단체 회원들이 김정일 생일인 16일, 임진각 망배단에서 북한의 핵실험과 세습체제를 비판하는 전단 20만장을 북쪽으로 날려보냈습니다.

한국의 탈북자단체 회원들이 김정일 생일인 16일, 임진각 망배단에서 북한의 핵실험과 세습체제를 비판하는 전단 20만장을 북쪽으로 날려보냈습니다.

한국의 탈북자단체들이 김정일 생일인 16일, 북한의 핵실험을 규탄하는 전단을 날려보냈습니다.

자유북한연합운동 등 탈북자 단체 회원 50여명은 이날 오전 임진각 망배단에서 대형 풍선 10개에 전단 20만 장을 매달아 북쪽으로 날려보냈습니다. 전단에는 북한의 핵실험과 세습체제를 비판하고, 박근혜 정부의 출범을 알리는 내용을 담았습니다.

또 전단과 함께 1달러 미국 지폐 1천 장과, 한국의 발전상을 담은 소책자 5백여권도 보냈습니다.

한편 한국의 진보단체 회원 20여명도 인근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북전단 살포 중단을 촉구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양측 간에 고성이 오갔지만, 물리적 충돌은 없었습니다.

VOA 뉴스 김근삼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