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핵폐기물 저장 탱크 누출


제이 인슬리 워싱턴주 주지사(왼쪽)가 15일 기자회견에서 핸포드 핵폐기물 하치장 탱크 누출 문제를 말하고 있다.

제이 인슬리 워싱턴주 주지사(왼쪽)가 15일 기자회견에서 핸포드 핵폐기물 하치장 탱크 누출 문제를 말하고 있다.

미국 북서부 워싱턴 주에 위치한 핸포드 핵폐기물 하치장(Hanford Nuclear Reservation)의 한 저장 탱크에서 방사성 액체폐기물이 누출되고 있습니다.

이 때문에 이 하치장의 다른 저장 시설의 안정성에 대한 우려가 제기되고 있습니다.

관리들은 이 단일벽 (single-shell) 저장탱크에서 일년간1천 1백35 리터의 폐기물이 누출될 수 있다며, 장기적으로 지하수와 강물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제이 인슬리 워싱턴주지사는 어제 (15일) 이 문제가 수 년전에 해결됐다는 보고를 받았었다고 말했습니다.

핸포드 핵폐기물 하치장의 정화작업은 수십억 달러가 소요되고 수십년이 걸릴 것으로 전망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