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시리아 수도서, 정부군-반군 교전 이틀째


6일 시리아 수도 다마스쿠스에서 정부군과 반군이 치열한 교전을 벌인 가운데, 도심에서 검은 연기가 피어오르고 있다.

시리아 정부군과 반군이 어제 (6일) 수도 다마스쿠스에서 격전을 벌였습니다.

언론에 공개된 영상에 따르면, 다마스쿠스 내 주바르 지역에서 정부군을 대상으로 한 공격을 시작으로 시내 곳곳에서 교전이 벌어졌습니다.

반군인 자유시리아군은 어제 이번 공격이 수도 다마스쿠스를 해방시키려는 작전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어제 공격에는 모두 6개 반군 단체들이 참가했고, 이 중에는 알카에다 연계 조직인 자바트 알-누스라도 포함됐습니다.

같은 날 중부 도시 팔미라에서는 두 건의 차량 폭탄 공격이 연이어 발생해 정부군 병력 20명이 숨졌습니다.

이번 공격은 정부군 정보기지를 겨냥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유엔 통계에 따르면 지난 2011년 시리아 내전이 발생한 뒤 적어도 6만 명이 숨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