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의회에 지출 자동삭감 연장 촉구


5일 백악관 기자회견장에서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

5일 백악관 기자회견장에서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의회에 오는 3월 1일부터 시작되는 지출 자동 삭감 기간을 연장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5일 성명에서 의원들을 향해 보다 나은 해결책이 나올 때까지 제한적인 재정 지출 삭감과 세제 개혁을 포함한 관련 법안을 조속히 통과시킬 것을 촉구했습니다.

백악관과 의회는 지난해 말 재정 절벽 협상에 성공하면서 1조 2천억 달러에 달하는 지출 자동 삭감 계획은 2개월만 한시적으로 연장해 둔 상태였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또 성명에서 연방 지출의 자동 삭감이 이뤄질 것이라는 불안감이 이미 국가 경제 성장에 부정적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앞서 지난 주 정부 발표에 따르면 미국 경제는 지난해 마지막 4분기에 예상 밖의 침체 국면에 접어든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