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박근혜 당선인, 일본 총리 특사단 면담


4일 한국의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오른쪽)이 누카가 후쿠시로 한일의원연맹 간사장(왼쪽) 등 아베 신조 일본 총리 특사단을 면담했다.

4일 한국의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오른쪽)이 누카가 후쿠시로 한일의원연맹 간사장(왼쪽) 등 아베 신조 일본 총리 특사단을 면담했다.

박근혜 한국 대통령 당선인이 오늘 (4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특사단과 만났습니다.

박 당선인은 현지시간으로 오후 2시부터 30분간 서울의 집무실에서 특사단 4명을 면담했습니다.

일본 측 특사단은 누카가 후쿠시로 한일의원연맹 간사장 등 자민당 소속 의원 3명과 벳쇼 고로 주한 일본대사로 구성됐습니다.

박 당선인은 한국과 일본 두 나라에 새 정부가 들어서는 가운데, “역사를 직시하면서 양국간 신뢰를 쌓아나가는 게 중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특사단은 ‘대통령 당선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는 아베 총리의 친서를 전달하면서, “한일 양국의 새 정부 출범이 양국 관계에 좋은 출발점이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습니다.

특사단은 또 “일본은 한국을 매우 중요한 이웃나라로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