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날씨와 생활] 21일 동지, 대부분 지방 눈 또는 비


비 내리는 평양 거리. (자료사진)

비 내리는 평양 거리. (자료사진)

북한의 한주간 기상 예보와 생활정보를 알아보는 '날씨와 생활'입니다. 한국 기상청, 한반도 기상기후팀의 안혜린 북한담당예보관을 전화로 연결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 북한의 내일 날씨는 어떻습니까?

답) 내일은 북서쪽에서 확장하는 찬 대륙고기압 영향을 받아 대체로 맑겠습니다.

하지만 함경남도동해안은 동풍이 불면서 지형적인 영향으로 오전까지 눈이 오는 곳이 있겠는데요, 내일까지 예상적설은 3~10cm, 예상강수량은 5~15mm입니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25도에서 영하 4도, 낮 최고기온은 영하 17도에서 영상 1도로 오늘보다 낮겠는데요, 찬 대륙고기압이 확장하면서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져 당분간 추위가 이어지겠으며,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북부해상에서 2.0~4.0m로 매우 높게 일겠고, 서해북부해상은 1.5~3.0m로 높게 일겠습니다.

) 이번 한주간 날씨 궁금한데요, 비나 눈 소식이 있습니까?

답) 21일과 22일에 눈 예보가 있는데요, 기압골 영향으로 21일은 서쪽지방을 중심으로, 22일은 대부분 지방에 눈 또는 비가 오겠습니다. 그 밖의 날은 고기압 가장자리에 들어 가끔 구름 많겠습니다.

평양의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5도에서 영하 5도, 낮 최고기온은 영하 9도에서 영상 1도의 분포가 예상됩니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북부해상에서 19일과 20일, 22일에서 24일에 사이에 높게 일겠고, 서해북부해상은 19일과 22일에서 24일 사이에 높게 일겠습니다.

) 한반도에 요즘 눈이나 비가 많이 내리고 있는데요, 앞으로 한 달 날씨전망은 어떻습니까?

답) 12월 하순에서 내년 1월 상순까지는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추운 날이 많겠고, 서해안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올 때가 있겠습니다. 기온은 내년1월 상순까지 평년보다 낮겠으며, 강수량은 12월 하순에 평년보다 많겠지만, 1월 상순에는 평년과 비슷하겠습니다.

내년 1월 중순에는 찬 대륙고기압과 저기압의 영향을 주기적으로 받아 날씨의 변화가 잦겠습니다.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겠고, 강수량은 평년보다 많겠습니다.

) 이번 주 금요일이죠, 21일이 동지인데, 동지는 어떤 날인가요?

답) 24절기 가운데 대설과 소한 사이에 동지가 있는데, 음력 11월 중기, 그러니깐 양력으로는 이번 주 12월 21일이 동지입니다.

북반구에서는 태양의 남중고도가 가장 낮아서 밤이 가장 긴 날이며, 작은 설날이라고 불리는 동지를 기점으로 낮이 조금씩 길어지기 때문에 종교적 혹은 풍속적으로 축제로 삼았습니다.

이날에는 팥죽을 먹어야만 나이를 한 살 더 먹는다는 풍속이 전해지고, 토속 신앙에서는 '붉은 색이 악귀를 쫓는다'라는 오래된 믿음이 있었기 때문에 붉은 팥죽을 쑤어 먹어왔습니다.

또 옛날에는 동지에 이웃끼리 모여 윷놀이를 즐겼고, 동짓날 하루 전에는 대청소를 하는 풍습이 있습니다. 이는 집안을 깨끗하게 만들어, 깨끗한 마음으로 새해 맞을 준비를 하는 것입니다.

청취자 여러분도 이처럼 동지에 팥죽도 챙겨 드시고, 올 한해 잘 마무리하는 시간을 가져보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기상청이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