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티베트 "중국 분신시위 단속, 무고한 탄압"


10일 뉴욕시 유엔 본부 앞에서 중국 당국의 티베트 시위 단속을 규탄하는 시위 행렬.

티베트 망명정부가 자국민의 분신 시위를 단속하기로 한 중국 당국의 조치를 무고한 주민들에 대한 탄압으로 규정하고 강력히 비난했습니다.

앞서 중국 관영언론은 남서부 시춘성 아바시의 키르티 사원에서 티베트인 8명의 분신 시위를 선동한 혐의로 승려 1명과 그의 조카가 구금됐다고 보도했습니다.

당국은 이 승려가 시위자들에게 달라이 라마와 그 추종자들의 가르침을 따르도록 했다고 밝혔습니다.

키르티 사원에서의 분신 시위는 지난 2009년 이래 중국의 통치에 항거하는 티베트인들의 분신이 시작된 이래 100번째 시위였습니다.

한편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는 11일자 사설에서, 분신 시위자들이 달라이 라마를 추종하는 특유의 사악한 행위를 구현하고 있다며 비난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