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법원, 돈세탁 HSBC에 벌금 19억달러


멕시코 멕시코시티의 HSBC 지점. (자료사진)

멕시코 멕시코시티의 HSBC 지점. (자료사진)

돈세탁 혐의로 미국 당국의 조사를 받아온 영국 은행 HSBC가 19억2천만 달러의 벌금을 내게 됐습니다.

유럽 최대 은행인 HSBC는 멕시코 마약조직의 불법자금 통로 역할을 해 온 혐의를 받아왔습니다.

HSBC는 오늘 성명을 통해, 미국 사법부와의 기소유예 합의에 따라 합의금 명목으로 사상 최대인 19억 2천만 달러를 내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HSBC는 또 영국 금융감독청과도 곧 합의를 이룰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습니다.

미국 상원은 지난 7월, HSBC가 관리감독 소홀로 지난 7년간 마약조직의 돈세탁 통로로 사용돼 왔다는 내용의 보고서를 발표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