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집트 시위대, 대통령궁 주변서 철수


6일 시위대를 막기 위해 대통령궁 주변에 철조망을 치는 이집트 군인들.

6일 시위대를 막기 위해 대통령궁 주변에 철조망을 치는 이집트 군인들.

무함마드 무르시 이집트 대통령의 새 헌법 선언문과 헌법 초안에 반대하는 시위대와 지지 세력간 극도의 대치 상황이 완화되고 있습니다.

`VOA 방송’ 카이로 특파원은 6일 “이집트 국민들이 무르시 대통령의 대국민 담화를 기다리는 가운데, 무슬림형제단 지지자들이 대통령궁에서 철수했다”고 전했습니다.

이집트 정부 군은 양측이 격렬히 충돌했던 대통령궁에 탱크를 배치하고, 현지 시간으로 오후 3시까지 양측 모두 현장에서 물러날 것을 통보했었습니다.

이에 앞서 카이로에서는 5일 무르시 대통령 반대파와 지지 세력의 충돌 과정에서 5명이 숨지고 350여명이 다쳤습니다.

이집트에서는 대통령의 권력을 대폭 강화하는 내용의 헌법 선언문과 헌법 초안이 발표돼 반발을 사고 있으며, 헌법 초안은 오는 15일 국민투표를 앞두고 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