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란, 미 무인정찰기 나포 주장


4일 이란 혁명수비대가 나포했다고 주장하는 미 무인공격기. 이란 관영 TV 보도.

4일 이란 혁명수비대가 나포했다고 주장하는 미 무인공격기. 이란 관영 TV 보도.

이란 혁명수비대는 자국 영공을 침범한 미국의 무인정찰기 1대를 나포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이란 관영매체들에 따르면 ‘스캔이글’ 제품인 미국 무인정찰기가 지난 며칠간 페르시아만 상공에서 정찰 비행과 정보 수집을 해왔습니다.

하지만 무인정찰기를 어디서 어떻게 나포했는지는 밝히지 않았습니다.

이에 대해 미 해군 대변인은 중동 지역 내 미국 무인정찰기는 모두 소재 확인이 가능하다며 이란의 주장을 일축했습니다.

이에 앞서 미국은 지난 달 공해상에서 정기순찰 임무를 수행 중이던 비무장 무인기에 이란 군이 발포했지만 명중시키지 못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이란은 이 무인기가 당시 자국 영공을 침범했다고 주장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