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뉴질랜드 탄광사고, 경영 방만이 원인


지난 2010년 뉴질랜드 파이크강 주변 탄광에서 발생한 폭발사고.

지난 2010년 뉴질랜드 파이크강 주변 탄광에서 발생한 폭발사고.

뉴질랜드에서 지난 2010년 발생한 탄광 폭발사고의 원인은 경영진의 직무태만이었던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파이크강 주변의 탄광에서 일어난 당시 폭발 사고로 탄광 노동자 29명이 숨진 바 있습니다.

뉴질랜드 왕립위원회는 오늘 (5일) 경영진이 작업안전 기준을 엄격히 지키지 않아 노동자들이 위험에 처했다는 내용의 조사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왕립위원회는 사우스 아일랜드 탄광에서 지속적으로 높은 수준의 메탄가스가 탐지됐다며, 정부가 이 탄광 운영을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