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관영매체, NYT 보도 강력 비난


원자바오 중국 총리.(자료사진)

원자바오 중국 총리.(자료사진)

중국 관영 `인민일보’가 원자바오 중국 총리의 거액 재산 축적 의혹을 보도한 미국의 `뉴욕타임스’ 신문을 강하게 비난했습니다.

중국 공산당의 입장을 대변하는 `인민일보’ 는 어제 (29일) 기사에서, `뉴욕타임스’ 신문이 과거 기사를 왜곡하고 조작했다며 이 신문을 신뢰할 수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이 신문은 원자바오 총리의 재산 축적 문제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은 채 `뉴욕타임스’의 제이슨 블레어 기자가 과거 허위 기사를 쓴 사실을 들어 타임스를 비난했습니다.

앞서 `뉴욕타임스’ 신문은 한 달에 걸친 취재 끝에 원자바오 총리가 27억 달러 상당의 재산을 갖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원자바오 총리의 변호사는 성명을 통해 “원 총리는 타임스가 보도한 그런 재산이 없다”며 법적 대응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XS
SM
MD
LG